사랑하는 신부중보기도 동역자님들께, 


“또 내가 새 하늘과 새 땅을 보니 처음 하늘과 처음 땅이 없어졌고 바다도 다시 
있지 않더라 또 내가 보매 거룩한 성 새 예루살렘이 하나님께로부터 하늘에서 내려오니 
그 예비한 것이 신부가 남편을 위하여 단장한 것 같더라
” 
(계 21:1-2)
"보라 내가 새 하늘과 새 땅을 창조하나니 이전 것은 기억되거나 마음에 생각나지 
아니할 것이라" 
(사 65:17) 

2020년 새해가 밝아왔습니다.  

새로운 결심을 하고 새로운 희망을 품고 살기를 원하는 것이 우리 인간들의 바람인데 실상은 그렇지 못합니다. 

김영원 선교사님과 통영의 김집사님과 함께 추웠던 서울을 떠나 에티오피아의 아디스 아바바 공항에서 비행기를 갈아타고 탄자니아의 킬리만자로 공항에 도착했습니다.
공항에서 반갑게 맞아주는 피터 목사님과 기도의 여장부 성도님과 이번 컨퍼런스를 주관하는 감독 목사님의 환영을 받았습니다. 

1년전에 묶었던 정다운 루터란 우후루(Lutheran Uhuru Hotel) 호텔에 짐을 풀고 첫 날의 피곤을 풀었습니다. 
다음 날인 주일 아침에 귀에 익은 너무도 아름다운 이름 모를 새의 노래 소리가 정확히 6시 창문 밖 아보카도 나무에서 들려왔습니다. 
작년에도 똑같이 alarm clock 알람시계 대신에 아침이 되면, 창문 앞의 나무에서 들려오는 새들의 노래가 너무도 싱그럽고 아름답고 예쁘게 들려왔습니다. 

c7280bfa-dd24-404a-ae93-2c480181de91.png

하루만에 시끌시끌하고 인정없고 춥고 매몰찬 시장바닥 같은 대도시에서 진한 초록색의 초원, 꽃, 과일들이 싱싱하게 달린 나무들 그리고 아름다운 노래들을 불러주는 이름 모를 새들, 길 앞의 작은 도마뱀들이 있는 모든 것들이 정다운 이곳으로 오게 되었습니다.

예수님이 탄생하시기 600 년전에 이사야 선지자가 받은 천국의 모습이 구체적으로,
예수님의 사랑받은 제자인 사도 요한이 천국에서 바라본 모습이 말씀에 자세하게 
기록되어있습니다. 

"보라 내가 새 하늘과 새 땅을 창조하나니 이전 것은 기억되거나 마음에 생각나지 
아니할 것이라
" (사 65:17) 

“또 내가 새 하늘과 새 땅을 보니 처음 하늘과 처음 땅이 없어졌고 바다도 다시 
있지 않더라 
또 내가 보매 거룩한 성 새 예루살렘이 하나님께로부터 하늘에서 내려오니 그 예비한 
것이 신부가 남편을 위하여 단장한 것 같더라”
 (계 21:1-2) 


너무도 아름답고 눈이 부셔서 요한은 신부가 남편 신랑을 위해 단장한것 같다고 표현했습니다. 
이 곳은 앞으로 우리가 갈 곳입니다. 그리고 그곳에서 영원히 영원히 살 곳입니다. 

사탄 루시퍼는 그곳의 아름다움을 즐기며 살다가 교만함으로 하나님께서 내어 쫓으셨습니다. 
그래서 사탄은 다시 천국에 갈 소망이 없어서 천국 가는 예수 그리스도의 성도들을 미워하고 미혹해서 지옥으로 끌고 갑니다. 
특히 미혹의 최고봉이라고 할 수 있는, 이 땅의 인간들에게 천국을 자기들 것이라고 속이는 일을 합니다. “신천지” 라는 이단 집단을 만들어 많은 교인들을 속여서 지옥으로 끌고 가는 것입니다.

 

2020년 첫 주일 예배를 이곳 오순절 계통의 교회인 Dickson 목사님의 교회에서 
하나님께 성령충만하게 드렸습니다. 

9bc8c568-17be-482a-9373-34965dce0412.jpg89264ff5-e86a-479d-842f-70dfd8330791.jpg

이 곳은 작년 6월에도 와서 예배를 드리던 곳입니다.
10시에 시작한 예배가 뜨거운 통성기도와 찬양, 찬송으로 2시간을 
뜨겁게 온 교회를 덮었습니다.
성령의 빛이 밝고 뜨거우니 악한 귀신들이 발작을 하고 쫓겨 나갑니다. 

저의 메세지를 간단히 전하고 나서 김영원 선교사님이 천국의 예배에 대해서 말씀하셨습니다. 

제가 영어로 통역하고 영어를 교회 목사님이 스와힐리 언어로통역해서 2명이 뜨겁게 
전했습니다. 

2005년에 천국에 가서 예수님 만나고 천상의 예배를 드리고 온 경험과 이 곳 교회에서 온성도들이 어린 아이들까지 앞으로 나와서 함께 춤추며 찬양하며 주님을 경배하는 모습이 천상에서 본 모습과 똑같다고 김영원 선교사님이 천국 간증 말씀을 전하자 온 교회 성도님들과 목사님, 사모님이 펄쩍 펄쩍 뛰면서 좋아했습니다.  


잠깐이나마 서울에서 이런 교회를 본다면 사람들이 뭐라고 할까? 다른 교회들이 어떻게 
손가락질 할까? 라는 생각을 해보았습니다.

그래서 저는 아프리카 교회가 좋습니다.
주님이 그런 마음을 오래 전부터 주셨습니다. 

이번 컨퍼런스에는 탄자니아 전역에서 많은 교회 목사님들과 감독님들이 모입니다. 
그들에게 전하게 하시는 성령 하나님의 말씀이 저의 영 안에서 춤을 추고 있습니다. 


오늘도 75-85도(25-30 섭씨)의 날씨에 청명하고 미세먼지 없는 깨끗한 공기에 초록색 들판들이 주님을 찬양합니다. 

eaa27c34-62db-47a7-821e-a27fc2cc7f60.jpe

오랜동안 세상 나라들의 천대와 구박을 받고, 저주의 나라들이라고 여겨졌던 아프리카의 
나라들이 하나님의 새로운 비젼으로 2020년의 문이 열리고 있습니다. 

주님이 어떻게 시작하시고 인도하실지 저도 모릅니다. 여러분들의 기도의 응원을 부탁합니다. 
그리고 더욱 겸손히 더욱 낮아진 마음으로 주님을 섬기는 마음으로 전하려고 합니다. 

더구나 김영원 선교사님께서 GMO 를 피하는 non-GMO 유기농법을 이론과 실기를 통해 가르치는데, 지금 모시(Moshi) 탄자니아는 들떠있습니다.
그들은 9-10 시간을 버스를 타고 모입니다. 또한 이를 위해서 이미 작년 1년 매 두달마다 prayer camp 를 만들어 전국의 기도용사들이 모여서 금식하며 텐트를 치고 킬리만자로 산 밑에서 기도해왔습니다. 

벌써 많은 기적들이 일어나고 있다는 간증을 보내오고 있습니다. 
우리는 더 조심스럽게 더 겸손히 예수님만 높이기를 기도하고 있습니다. 
왜냐하면 저희 뒤에는 여러분들 기도의 동역자님들이 있기 때문입니다.
 
b5febda6-f916-4549-9200-2f1aafe7833b.png
fcebc5f2-27d8-4798-9186-08d0a2b492b4.jpg

다음 주일의 기도편지가 기대됩니다. 

항상 감사하고 사랑합니다. 

올해부터 저희 새로운 website 가 오픈됩니다. 기대와 기도를 부탁드립니다. 
http://www.gbmchurch.net 입니다. 



 
 d2fa690b-1511-419d-9e3e-2328f9a61dfc.png 샬롬, 마라나타 


 
Pastor Michael Park
Global Bride Ministries
Los Angeles, California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박마이클목사님 인도, 신부중보기도 국제전화 무료 접속방법입니다 bride 2017.02.21 54198
공지 Conference Call Numbers - 각 나라의 접속 번호입니다. bride 2016.01.04 49867
253 2020년 5월 8일 박마이클 목사의 기도편지 "복음의 동역자들" bride 2020.05.09 3706
252 2020년 5월 2일 박마이클 목사의 기도편지 "우연일까? 음모론일까? 아니면…" bride 2020.05.02 3418
251 2020년 4월 24일 박마이클 목사의 기도편지 "하나님의 계획과 사탄의 아젠다(agenda)" bride 2020.04.24 3428
250 2020년 4월 17일 박마이클 목사의 기도편지 "COVID-19 의 교훈" bride 2020.04.17 3357
249 2020년 4월 10일 박마이클 목사의 기도편지 "악한 자의 끝" bride 2020.04.10 3499
248 2020년 4월 4일 박마이클 목사의 기도편지 "허탄한 이야기" bride 2020.04.04 3448
247 2020년 3월 28일 박마이클 목사의 기도편지 "그 날 이후에 (the Day after)" bride 2020.03.28 3393
246 2020년 3월 23일 박마이클 목사의 기도편지 "출 에티오피아" bride 2020.03.24 4251
245 2020년 3월 17일 박마이클 목사의 기도편지 " 평안(Peace)과 안전(Safety)" bride 2020.03.17 3422
244 2020년 3월 7일 박마이클 목사의 기도편지 "누구의 잘못인가?" bride 2020.03.07 3493
243 2020년 2월 29일 박마이클 목사의 기도편지 "코로나 바이러스와 그 이후" bride 2020.02.29 3406
242 2020년 2월 22일 박마이클 목사의 기도편지 "Trouble Maker 예수님?" bride 2020.02.28 3287
241 2020년 2월 15일 박마이클 목사의 기도편지 "미혹의 시대" bride 2020.02.15 3659
240 2020년 2월 8일 박마이클 목사의 기도편지 " 예루살렘에서 이리안 자야 까지" bride 2020.02.08 3585
239 2020년 2월 1일 박마이클 목사의 기도편지 "에티오피아, 한국이 빚진 나라와 민족" bride 2020.01.31 3855
238 2020년 1월 25일 박마이클 목사의 기도편지 "청함을 받은 자와 택함을 받은 자" bride 2020.01.25 3697
237 2020년 1월 18일 박마이클 목사의 기도편지 "잊혀진 사람과 기억하는 사람" bride 2020.01.18 3640
236 2020년 1월 12일 박마이클 목사의 기도편지 "아프리카에 대한 비젼 2" bride 2020.01.13 3673
» 2020년 1월 5일 박마이클 목사의 기도편지 "아프리카에 대한 비젼" bride 2020.01.06 3655
234 2019년 12월 28일 박마이클 목사의 기도편지 "지금이 곧 여호와를 찾을 때니" bride 2019.12.28 3803